안녕하세요, 스타일지기입니다.


소니가 후원하고 세계사진협회(WPO)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권위 있는 글로벌 사진 대회 2019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올해로 12주년을 맞이했습니다. 올해는 195개 국가에서 32 6,997장의 사진이 출품되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는데요. 전세계 사진작가들의 축제의 장으로 거듭나고 있는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의 주요 부문 별 작품을 시리즈로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오늘은 ‘정물(Still Life)’ 부문의 주요 작품들을 만나보세요.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Sony World Photography Awards)는 소니가 후원하고 세계사진협회(WPO)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사진 대회이며, 전문 사진작가 부문, 아마추어 사진작가들이 펼치는 공개 콘테스트 부문, 12세에서 19세 사이의 청소년 부문, 대학생 이상 사진 애호 학생들이 겨루는 스튜던트 포커스 부문 등 총 4개 부분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전문 사진작가 부문은 건축, 풍경, 자연과 야생 동물, 현대 이슈, 인물, 스포츠, 발견, 창조 등 총 10개의 카테고리로 나뉘며, 공개 콘테스트 각 카테고리에 출품된 작품들은 각 국가별로 자동 응모 및 심사되어 내셔널 어워드 수상작으로 선정됩니다.





[2019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 정물(Still Life) 부문 1위 수상작


© Nicolas Gaspardel & Pauline Baert, France, 1st Place,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이 작품은 정물 부문 1위를 수상한 프랑스 니콜라스 가스파르델 & 파울린 바르트(Nicolas Gaspardel & Pauline Baert)’ 작가의 작품 「Suck my Balls」입니다.

 

BEURKMAGAZINE은 조롱하듯 시적인 은유로 매일 음식을 사진으로 담습니다. 이들의 독창적이고,창조적 접근해 사물을 표현하고 있습니다. 작가는 작품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설명했습니다.


우리는 개인적인 관점보다 더 일반적이면서 동시에 추악함에 인위적인 아름다움을 주고자 하는 열망을 가지고 있습니다. 음식은 우리의 아이디어의 중심에 있으며, 우리가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메 강조하기 위해서 확대나 조작, 재작업을 합니다. 팝톤, 타이트한 샷, 특히 타이틀을 정하는 건 필수적인 부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 Nicolas Gaspardel & Pauline Baert, France, 1st Place,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2019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 정물(Still Life) 부문 2위 수상작



© Yiming Zhang, China, 2nd Place,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이 작품은 정물 부문 2위를 수상한 중국 임밍 장(Yiming Zhang)’ 작가의 작품 「Hairdryer」입니다.

 

이 프로젝트는 무질서한 시스템에 대한 수학적 연구에서 영감을 얻었습니다. 이러한 연구는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진행되어 시스템 설정 방법에 작은 변화를 주면, 결정론적이기는 하지만 심오하고 예측할 수 없는 결과를 초래할 것입니다.

인간의 계산력과 정보 습득 능력의 한계를 고려할 때, 흔히 문제 예측 가능성과 인과관계에 대한 이론적 한계를 결정 짓는 관행을 지속하게 됩니다. 작가는 이 시리즈를 통해 자신의 지식을 넘어서서 틀에 박힌 무의식적인 의사 결정을 내리는 행위는 삶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하고 있습니다.


© Yiming Zhang, China, 2nd Place,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2019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 정물(Still Life) 부문 3위 수상작


© Cletus Nelson Nwadike, Sweden, 3rd Place,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이 작품은 정물 부문 3위를 수상한 스웨덴 ‘Cletus Nelson Nwadike’ 작가의 작품 「The Struggle for Freedom」입니다.

 

나이지리아와 비아프라의 내전은 우리의 피와 미래, 그리고 상상력을 대가로 치뤄야 했습니다. 200만 명 이상의 영혼이 헛되이 죽었으며 인류 역사상 가장 비싼 전쟁이었습니다. 내전 이후 51년이 지났고, 우리는 여전히 빚을 갚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작가는 작품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설명했습니다.

 

사진을 찍으면서 상상력과 해방감을 다시 얻게 되었습니다. 빛이 저의 멘토가 되었을 때 시각을 바꾸게 되었고, 내 나라와 꿈에 더 많은 빛이 비추길 바라게 되었습니다.”


© Cletus Nelson Nwadike, Sweden, 3rd Place,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2019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 정물(Still Life) 부문 최종 후보작


© Kui Su, China, Shortlist,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이 작품은 중국쿠이 수(Kui Su)’ 작가의 작품 Tense입니다.

 

작가는 이 작품을 통해 새로운 형태로 사진의 가능성을 보여주고자 했습니다. 사물의 탈피와 인식에 바탕을 둔 작품집 '데이드림(Daydream)'은 인생에서 소홀히 여길 수 있는 작고 평범한 사물의 창조적인 잠재력에 초점을 맞춥니다.

 

촬영하는 과정에서 사물을 서로 다른 배경에 두고 사진과 그림의 경계를 모호하게 구성함으로써 일상 속 평범한 사물들을 다른 시각으로 해석했습니다. 동시에, 이 작업은 일반적인 사물들의 표현 가능성을 탐구하고 새로운 사진 언어를 찾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작가는 작품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설명했습니다.

 

삶의 관성이 점차 사람들의 인식을 잠식하여 새로운 발견과 혁신이 이루어지기 어렵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사물의 예술적 가치를 보여주어 소비와 관련된 사물의 과잉, 낭비, 망각이라는 맥락에서 사람들의 과도한 쇼핑에 경각심을 일깨우고 싶습니다.”


© Kui Su, China, Shortlist,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 Peter M. Madsen, Denmark, Shortlist,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이 작품은 덴마크피터 엠 매드슨(Peter M. Madsen)’ 작가의 작품 Fox입니다.

 

이 사진은 17세기 네덜란드의 정물 화가들에게 영감을 받았습니다. 이 시리즈는 컨셉의 하나는 작가가 직접 발견한 로드킬을 당한 동물들의 사진을 찍어서 이들의 임종식처럼 격식을 갖추어 보여주는 것입니다. 작가는 다음과 같은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죽는다는 것을 기억하세요, 그러니 사는 것을 잊지 마세요"



 

© Peter M. Madsen, Denmark, Shortlist, Professional, Still Life (Professional competition), 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




지금까지 ‘2019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2019 Sony World Photography Awards)’에 출품된 수많은 작품 중 정물(Still Life) 부문의 수상작들을 만나봤습니다. 앞으로도 소니 블로그에서는 소니 월드 포토그래피 어워드 주요 작품들을 계속해서 소개해 드릴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이상, 스타일지기였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