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스타일지기입니다.


소니코리아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와 함께 울산 지역 청소년 20명을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에 초청해 제 20회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을 개최했습니다. 이번 에코 사이언스 스쿨은 콘티 제작부터 실제 촬영과 촬영 영상 관람뿐만 아니라 뉴스 진행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으로 청소년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우리 사회 미래인 청소년들의 무한한 가능성 응원!

소니코리아, ‘20회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개최

 

- 소니코리아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와 함께 울산 지역 청소년 20명 초청해 영상 촬영 교육 및 방송 기기 체험 기회 제공

- 콘티 제작부터 실제 촬영과 촬영 영상 관람뿐만 아니라 뉴스 진행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으로 청소년들에게 높은 호응을 얻어

 

소니코리아는 23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와 함께 울산 지역 청소년 20명을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에 초청해20회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을 개최했다.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은 소니코리아가 2012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소니의 하드웨어와 엔터테인먼트 자산을 활용해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바른 성장을 돕는데 의의가 있다. 특히, 20회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은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와 공동으로 개최하였으며, 해당 기관의 영상 교육 전문가들과 방송 및 영상 분야의 전문성을 지닌 소니코리아 프로페셔널 솔루션 사업부의 임직원들이 직접 자원봉사자로 참가해 의미를 더했다. 또한, 학생들이 지속적으로 영상 촬영 기회를 접하고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핸디캠 HDR-CX405 20대를 선물하였다.

 

행사는 기본적인 영상 촬영법과 캠코더 사용법에 대한 교육으로 영상과 영상기기에 대한 이해도와 흥미를 높이는 수업으로 시작됐다. 이후 강사, 임직원, 학생들이 환경을 주제로 콘티 작성부터 촬영까지 협업하여 영상으로 담아내는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의 미디어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해 앵커, 기자, 기상 캐스터 등 뉴스를 구성하는 일원이 되어 뉴스를 직접 진행하는 색다른 경험도 하였다. 또한, 직접 촬영한 영상의 편집본을 다 함께 시청하고 서로를 격려하는 것으로 행사를 마무리하였다.

 

행사에 참여한 한 학생은 평소 영상 제작에 대한 관심을 갖고 있었지만 주변에서 접할 기회가 많지 않아 아쉬웠다, “오늘 친구들과 함께 만든 영상이 화면에 나오는 것을 보니 매우 신기하고, 영상 콘텐츠 크리에이터란 꿈에 한 발짝 더 다가간 것 같아 매우 기쁘다. 앞으로도 영상제작 과정에 대해 계속 배워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소니코리아 프로페셔널 솔루션 사업부 후루타 료지 부문 사장은환경이라는 주제로 학생들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다양한 시선이 담긴 영상을 감상할 수 있어 매우 흥미로웠다, “앞으로도 소니만의 특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우리 사회의 미래인 청소년들의 꿈과 내일을 위해 함께 고민하는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소니코리아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2000년대 초부터 '다음 세대를 위하여'라는 큰 주제 아래 한국 사회에 발생하고 있는 청소년, 교육, 환경에 관심을 갖고 관련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1] 20회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에 참가한 청소년들이 기본적인 영상 촬영법과 캠코더 사용법에 대한 강의를 듣고 있다.

 

[사진2] 20회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에 참가한 청소년들이환경을 주제로 촬영 콘티 작성을 위해 조별 기획 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3] ‘20회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에 참가한 청소년들이 소니 PXW-X70 캠코더를 활용해환경을 주제로 한 영상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4] 소니코리아가 개최한20회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에 참가한 청소년들이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의 미디어 체험 프로그램을 실습하고 있다.

 

[사진5] ‘20회 소니 에코 사이언스 스쿨에 참가한 청소년들과 자원봉사자로 나선 소니코리아 프로페셔널 솔루션 사업부 임직원들이 단체 사진을 위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