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스타일지기입니다.


소니코리아가 제 14회 에코 사이언스 스쿨을 개최했습니다. 이번 에코 사이언스 스쿨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삼성농아원 청각장애 아동 14명을 초청하여 사진 교육 및 촬영 실습 등으로 진행하였으며, 아동들과 소니코리아 직원들이 팀을 이뤄 함께 어울리고 촬영한 사진에 대해 서로의 생각을 발표하는 등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청각장애 청소년들에게 자연 속 생생한 사진 교육과 체험의 시간을! 

소니코리아, 제 14회 에코 사이언스 스쿨 개최


-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삼성농아원 청각장애 아동 14명 초청, 사진 교육 및 촬영 실습 진행

- 소니코리아 직원들 팀 이뤄 함께 어울리고 촬영한 사진에 대한 생각 발표하는 의미 있는 시간 가져


소니코리아는 지난 24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삼성농아원의 청각장애 청소년 14명을 소니 알파 아카데미와 서울숲으로 초청해 ‘제 14회 소니코리아 에코 사이언스 스쿨’ 행사를 개최했다.


소니코리아가 매년 진행하고 있는 ‘에코 사이언스 스쿨’은 소니의 핵심 자산을 활용하여 국내 소외계층 청소년들에게 환경·과학 교육부터 문화 공연, 게임까지 다양한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이번 14회 소니코리아 에코 사이언스 스쿨은 청각장애 청소년들에게 사진에 대한 영감을 주고 재능을 발굴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소니코리아는 참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소니스토어 압구정 3층에 위치한 소니 알파 아카데미에서 ‘사진 촬영법 및 카메라 조작법’에 대한 강의를 진행했다. 알파 아카데미 소속 김현수 작가는 사진을 통해 창의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사진 촬영의 의미와 다양한 사진 촬영 방법, 카메라 조작법 등에 대해 자세히 설명했다. 


이어 서울숲 도시공원으로 이동한 학생들은 사슴방사장과 곤충식물원에서 사슴∙꽃∙나비 등을 자유롭게 촬영하며 앞서 배운 사진 촬영법 및 카메라 조작법을 실제 활용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 학생들은 촬영한 사진을 친구들에게 보여주고 사진에 담긴 자신의 느낌을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수화와 구화로 자연과 주변환경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자유롭게 표현했으며, 그 중 참여 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은 이지희양(가명, 15세)은 “평소 사진 촬영에 관심이 많았는데 전문 카메라로 촬영 방법도 배우고 직접 촬영해볼 수 있어서 유익하고 즐거운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좋은 사진을 많이 찍어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소니코리아의 임직원이 직접 자원봉사자로 참여, 청각장애 아동들과 팀을 이루어 활동하여 더욱 의미 있는 시간이 되었다. 행사에 참석한 소니코리아 컨슈머 프로덕트 부문 총괄 오쿠라 키쿠오 사장은 “소니가 가진 자산과 핵심 사업을 기반으로 청소년들에게 감성을 일깨우고 꿈을 심어줄 수 있는 기회를 계속해서 지원할 수 있어 매우 보람되고 기쁘다”며, “앞으로도 소니코리아는 사회적인 책임을 다하는 기업으로서 나눔을 실천하는 활동에 적극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제 14회 에코 사이언스 스쿨에 참가한 학생들을 위한 ‘사진촬영법 및 카메라 조작법 교육’ 강의가 소니 알파 아카데미에서 진행되고 있다.



제 14회 에코 사이언스 스쿨에 참가한 학생들이 서울숲 도시공원에서 사슴∙꽃∙나비 등을 자유롭게 촬영 하고 있다.



제 14회 에코 사이언스 스쿨에 참가한 학생들이 직접 촬영한 사진에 담긴 자신의 느낌을 친구들에게 공유하고 있다.



제 14회 에코 사이언스 스쿨에 참석한 소니코리아 컨슈머 프로덕트 부문 총괄 오쿠라 키쿠오 사장이 청소년들에게 환영 인사를 하고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