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소니 스타일지기입니다.

 

소니코리아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국제 방송 장비 전시회 ‘NAB(National Association of Broadcasters) 2013’에 참가한다는 반가운 소식입니다. ^^

 

이번 NBA 2013 소니부스에서는비욘드 데피니션이라는 주제로 HD부터 4K에 이르는 방송 콘텐츠 제작 업계의 주요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최근 출시된 ‘PMW-F55’ ‘PM-F5’ 등 다양한 소니의 최첨단 씨네알타(CineAlta™) 카메라와 실시간 4K 촬영, 이미지 처리, 인터콤 및 리턴 이미지 시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답니다.

 

이번 국제 방송 장비 전시회 ‘NAB 2013’에서 새롭게 소개되는 소니의 첨단 영상기술 및 첨단 제품들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리겠습니다.


 



소니, NAB 2013에서 해상도의 한계를 넘다

 

- ‘비욘드 데피니션(Beyond Definition)’ 테마로 HD부터 4K에 이르는 방송 콘텐츠 제작 업계의 주요 트렌드 조명

- 씨네알타(CineAlta™) 시리즈와 TRIMASTER EL A 시리즈를 통한 4K 제작 워크플로우 완성

- IT 기술과의 융합으로 워크플로우 개선

 

 

소니는 4 8일부터 11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국제 방송 장비 전시회 ‘NAB(National Association of Broadcasters) 2013’에 올 해에도 가장 큰 규모로 참가한다. 이 곳에서 소니는 비욘드 데피니션(Beyond Definition)’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HD부터 4K에 이르는 현재 방송 콘텐츠 제작 업계의 주요 트렌드를 조명한다.

 

이를 통해 소니는 방송 뿐만 아니라 다양한 시장에서 보다 선명한 고해상도 콘텐츠 제작이 가능하도록 새로운 솔루션 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표명할 예정이다.  실제로 소니는 현재 방송 시장 외에도 교육기관, 기업체, 종교 기관 등 고품질 비디오 콘텐츠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는 다양한 시장에 진입하고 있다. 또한, 하드웨어 뿐 만 아니라, 콘텐츠 제작 및 미디어 자산 관리에 필요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시하고 있다.

 

4K의 진화

 

XAVC 포맷을 통한 워크플로우의 혁신

최근 출시된 씨네알타(CineAlta) 4K 카메라 ‘PMW-F55’‘PMW-F5’의 성공적인 출시로 소니의 새로운 방송 제작 포맷인 XAVC 포맷이 폭넓게 채택되고 있다. 4K 포맷이 부재한 상황에서 소니가 발 빠르게 선보인 XAVC 포맷은 4K 픽셀 해상도, 10 비트의 색농도, 넓은 색영역(S-Gamut), 정교한 감마(S-log)등 고품질 이미지 재현이 가능하다는 다양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 소니는 이번 NAB 2013에서 XAVC의 확장 포맷으로 4K HD 콘텐츠 모두 MP4 래핑 포맷을 채택한 ‘XAVC S’를 선보인다. 이를 통해 프로페셔널 시장 뿐 아니라 일반 컨슈머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씨네알타(CineAlta) 라인업을 통한 촬영의 혁신

 

 

 

소니는 대형 8K 해상도(4K x 2K) CMOS 센서를 탑재한 주력 모델 씨네알타(CineAlta) 카메라 F65의 업그레이드 키트를 포함한 버전3를 선보인다. 이 업그레이드를 통해 한 대의 카메라로 두 개의 독립 SDI 출력을 할 수 있으며, DVF-EL100 0.7인치 OLED 뷰파인더 사용이 가능해져 제작 현장의 요구를 더욱 적극적으로 수용할 수 있게 되었다.

 

 

                [PMW-F55]                                              [PMW-F5]

   

새로 개발된 수퍼 35mm 4K CMOS 이미지 센서와 모듈형 디자인을 탑재해 다양한 주변기기를 손쉽게 장착할 수 있도록 설계한 PMW-F55 PMW-F5 2013 4월 말에 전 세계에 약 2,000대 출고가 예정되어있을 만큼 높은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NAB 2013 소니 부스에서는 4K 촬영 시스템이 전시되어 실시간 4K 촬영, 이미지 처리, 인터콤 및 리턴 이미지 시연 등을 볼 수 있다.

 

TRIMASTER EL A 시리즈를 통한 시청 환경의 혁신

나날이 빨라지는 4K의 보급 속도에 맞추어, 소니는 TRIMASTER EL A 시리즈를 선보인다. TRIMASTER EL A 시리즈는 새로 개발된 패널을 탑재하고 시야각을 50% 개선한 고해상도 OLED 모니터로, 프로페셔널 4K OLED 패널 기술을 기반으로 한 56 인치 (3840x2160) 30인치 (4096x2160) 2가지로 구성되어 있으며, 현재까지 전 세계적으로 2만 대 이상 출고되었다.

 

              [TRIMASTER EL 기존 제품]                                                 [TRIMASTER EL A 시리즈]

 

 

IT기반의 제작 워크플로우 개선

 

옵티컬 디스크 아카이브 솔루션을 통한 아카이브 워크플로우의 개선

소니는 지난 3 1일 출시한 옵티컬 디스크 아카이브 시스템을 더욱 확장하여 IT 기반 제작 워크플로우를 선보인다. 이를 위해 소니는 프랑스 기반 달렛 디지털 미디어(Dalet Digital Media) 사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달렛(Dalet)의 미디어 라이프(Media Life) 소프트웨어를 탑재한 종합 미디어 자산 솔루션을 제공한다. 양사는 프로젝트 개발, 솔루션 판매, 시스템 통합 및 제공, 유지보수 및 운용 서비스 분야의 협업을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소니는 더욱 다양한 시스템을 지원하는 드라이브 유닛과 현재 개발 중인 확장형 라이브러리를 선보인다. 현재 출시된 드라이브 대비 두 배의 전송 속도를 가진 ‘ODS-D77U’ ‘ODS-D77F’는 영화, TV 프로그램 등 높은 비트레이트의 콘텐츠 아카이브를 지원하며, ‘ODS-L30M’,  ‘ODS-L60E’, ‘ODS-L100E’의 확장형 라이브러리는 방송 스튜디오 및 기타 대용량 데이터 사용자의 까다로운 요구를 충족하는 충분한 용량을 제공한다.

 

송신 워크플로우의 개선, NXL-IP55

소니는 NXL-IP55 라이브 IP 전송 시스템도 선보인다. NXL-IP55는 단일 네트워크 케이블을 통해 복수의 HD 비디오/오디오/컨트롤 신호를 다운스트림 및 업스트림 방식으로 송신하여 양방향 라이브 송신을 구현한다. 이 시스템은 뛰어난 영상 품질을 신속히 구현하는 특징을 가지고 있으며, 현재 방송 스튜디오나 프로덕션 뿐만 아니라 의료 및 교육 환경에서도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다. 새 소프트웨어 시스템인 ‘IP 라이브 매니저(Live Manager)’로 복수의 NXL-IP55를 중앙 집중적으로 관리할 수 있어, 시스템의 효과와 사용 편의성을 더욱 개선할 수 있다.

 

새로운 워크플로우의 창조, 클라우드 솔루션

소니는 클라우드 기반 미디어 프로덕션 서비스로 세계 어디에서나 창의적인 작업이 가능하도록 미디어 클라우드 서비스를 선보인다. 협업 환경을 지원하는 소니의 클라우드 솔루션은 워크플로우를 가시화해 원활한 프로덕션 프로세스가 이루어지도록 한다. 미디어 클라우드 서비스는 미국과 유럽 시장을 필두로 하여 올해 안에 본격적으로 시작 될 예정이다.

 

라이브 프로덕션을 통한 HD 워크플로우 개선

소니는 오늘날의 방송 사업 핵심 기술을 채택한 HD 프로덕션 제품을 통해, 비즈니스 환경의 변화를 보다 빠르게 지원하는 통합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해오고 있다. 이와 더불어, 소니는 자연스럽고 끊김없는 라이브 이미지가 필요한 많은 방송사 고객들을 위해 50p/60p 제품을 더욱 개선하고, 주요 방송사 고객을 타깃으로 한 새로운 데크 및 숄더 마운트 촬영 시스템을 선보인다.

 

 

현장 워크플로우의 간소화, PMW-400

 

 

 

소니는 또한 PMW-400 XDCAM 숄더 캠코더를 선보인다. 본 제품은50Mpbs HD422 MPEG을 지원하고 방송 기능이 탑재되어있기 때문에, TV 프로그램 제작부터 스튜디오 카메라 어플리케이션으로까지 다양한 용도로 활용될 수 있다. NAB 2013에 전시되는 무선 어댑터는 LAN 환경에서 모바일 장치와 캠코더를 연결하여 현장 워크플로우를 간소화한다. 이 어댑터는 캠코더에 직접 장착 가능하며, 네트워크를 통해 프록시 파일을 3G, 4G LTE 망으로 송신 가능하다.

 

 

스포츠 제작 워크플로우의 개선

 

 

[HDC-2570 HD 휴대용 카메라]

 

소니는 스포츠와 라이브 프로덕션을 위해 개선된 1080 50p/60p 프로덕션 시스템을 선보인다. 트라이액스(Triax) 및 옵티컬 파이버 모두 지원하는 HDC-2750 60p 스튜디오 카메라는 스포츠 경기장과 같은 라이브 방송 설비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옵티컬 파이버 및 트라이액스(Triax) 환경 사이에서 손쉽게 전환할 수 있으며, 장거리에서도 안정적 송신이 가능하다.

 

[올인원 방송 및 스트리밍 시스템, Anycast]

 

더불어 소니는 간편한 터치 패널에서 조작 가능한 올인원(All-in-One) 방송 및 스트리밍 시스템인 애니캐스트 터치 (Anycast Touch)를 선보인다. 이 제품은 컴팩트한 디자인으로, 라이브 프로덕션 시스템을 처음 도입하는 고객에게 편리한 솔루션이다.

 

이처럼 IT 기술과의 융합을 통해 기존 워크플로우를 개선하고 4K의 진화를 보여주는 NAB 2013 소니 부스는 라스베이거스 컨벤션 센터 센트럴홀 스탠드 C11001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