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소니 코리아에서 새로운 프로젝터 3종을 출시한다는 반가운 소식입니다. ^^

 

특히 이번 소니의 초단초점 프로젝터 VPL-SW535 출시로 전자칠판을 사용하는 학교나 강의실의 학생들은 보다 편안한 환경에서 소니 프로젝터의 또렷한 화질로 공부할 수 있겠네요~ ^^

 

이번에 출시되는 3개 모델은 기존 PC입력 단자 외에도 HDMI 등의 입력단자 또한 지원한다고 하니, 다양한 용도에서의 활약을 기대해 보겠습니다.

 

새롭게 등장한 소니 프로젝터 삼총사!! 여러분들의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 드리겠습니다~




소니코리아, 프로젝터 신제품 3종 출시

  

-       컴팩트형 프로젝터, 4,100 안시 VPL-CX235 4,500 안시 VPL-CW255 출시

-       기존 단초점 제품보다 초점거리가 83% 단축된 단초점 자랑하는 VPL-SW535

 

소니코리아 방송장비부문 B&P 사업부(bp.sony.co.kr)에서는 다양한 환경에서 활용하기에 적합한 컴팩트형 프로젝터 VPL-CX235 VPL-CW255, 그리고 초단초점 프로젝터 VPL-SW535를 오는 12월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제품 출시와 함께 11 25일 오후 2시부터 삼성동 코엑스 E홀에서 런칭 세미나가 진행되며, 제품의 개발 컨셉트와 주요 특징 소개 및 테스트 영상 상영을 통해 출시되는 신제품의 주요 성능을 미리 경험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오는 12월 출시 예정인 초단초점 VPL-SW535() VPL-CX235()>

컴팩트형 프로젝터 VPL-CX235 VPL-CW255는 각각 4,100 안시와 4,500 안시의 밝기를 자랑하며, 컴팩트형임에도 불구하고 파인 렌즈 쉬프트 기능과 키스톤 보정 기능이 있어 수직 수평 어느 방향으로도 조정이 가능하다. 프로젝터 설치가 어려운 환경이나, 설치 이후에 이미지의 중심이 바뀐 경우에도 수정이 용이해 편의성을 더했다.

또한 필터와 램프의 교체주기를 같이 하도록 설계하여 편의성을 높였다. 필터와 램프의 교체 수명은 최대 약 5,000시간으로 동급 타 모델대비 우수하다. 5,000 시간의 램프 수명은 약 6.4(영국교실기준 1 764시간 사용시)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수준으로, 친환경 모드(ECO 모드) 사용시 뛰어난 유지 비용 절감 효과가 있다. 명암비는 VPL-CX235모델이 3,100 1, VPL-CW255 3,700 1로 우수한 성능을 자랑한다.

<일반 프로젝터와 초단초점 프로젝터 위치 비교>    

초단초점을 자랑하는 VPL-SW535 모델은 일반 프로젝터 사용시의 단점들을 획기적으로 보완했다. 일반 모델은 약 3미터의 거리를 두고 사용하여야 했으나, 초단초점 모델 VPL-SW535 80인치 기준으로 17~18 cm의 짧은 거리만 있으면 사용할 수 있고, 최대 130인치까지 확대가 가능하다.

기존 단초점 모델보다 83% 정도 초점거리가 단축된 수치이다. 일반적으로 발생할 수 있는 스크린에 가까이에 서 있는 사람의 눈부심, 그림자 등이 거의 생기지 않아 편리하며, 전자칠판과 함께 사용할 경우에 뛰어난 호환성을 자랑한다.
 
VPL-SW535
모델의 램프 수명은 최대 6,000시간이며, 친환경모드(ECO 기능)를 사용하면 유지 비용 절감 효과가 있다. 화질 또한 2,500 1의 명암비와 최대 3,000안시의 밝기로 교실과 같은 밝은 곳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교실에서의 초단초점 프로젝터 사용 예>

 

 

또한 이번에 출시되는 3개 모델은 기존 PC 입력단자뿐만 아니라 HDMI 등의 입력단자를 지원하여 다양한 영상 재생 장치와 연결하여 최고 화질의 영상을 구현할 수 있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가장 경쟁이 치열한 4,000 안시 대의 시장에서 소비자의 요구와 전자칠판 및 학교의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이번 VPL-CX235/CW255 VPL-SW535 모델의 출시와 함께 세미나를 준비하게 되었다라며 새로 런칭되는 모델들은 업무, 교육, 행사 등 다양한 환경에서 우수한 화질의 영상을 구현하고 유지 비용을 절감해 주어 고객 만족을 높일 것이다라고 전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