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에서 친환경 에코모드를 탑재한 프로젝터 신제품 VPL-E 시리즈를 새롭게 출시했습니다.

환경 에코 모드를 탑재해 버튼만 누르면 전력 소비의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저전력 소비 모드로 전환되어 친환경적이며, 짧은 초점 거리를 제공해 회의실 강의실 등 다양한 환경에서도 사용하기 적합한데요.  

VPL-E 시리즈가 선사하는 친환경 라이프! 함께 살펴보시죠~ ^-^







소니 친환경 에코모드 탑재한 데이터 프로젝터 VPL-E 시리즈 출시

-   우수한 화질과 짧은 초점 거리로 교육 및 비즈니스 환경에 적합
-   친환경 에코모드를 통해 전력소비 최소화

데이터 프로젝터 VPL-E


소니코리아 방송장비부문 B&P 사업부(bp.sony.co.kr)는 친환경 에코 모드를 탑재하고 탁월한 이미지를 제공하면서도 손쉽게 작동이 가능한 새로운 데이터 프로젝터 라인업 VPL-E시리즈를 출시한다. VPL-E시리즈는 매우 짧은 거리에서도 대형 스크린을 투영할 수 있도록 짧은 초점 거리의 렌즈를 채택하고 있어 회의실 또는 강의실을 비롯한 다양한 환경에서 사용하기에 적합하다.

이번에 출시 되는 4종류의 프로젝터는 VPL-EX175(3600 안시 루멘), VPL-EX145(3100 안시 루멘), VPL-EX120(2600 안시 루멘) 그리고 VPL–EX100 (2300 안시 루멘)의 총 4 종류로, 모델별로 2300에서 3600 안시 루멘까지의 밝기를 지원하며, 우수한 화질에 XGA해상도를 기본으로 지원한다. 새로운 VPL-E시리즈는 긴 수명의 램프 설계와 저전력 소비로 친환경 기능과 낮은 유지 보수 비용을 제공한다.

VPL-E


VPL-E 시리즈는 모두 표준 1.3x 줌 렌즈가 장착되어 있어 천장 마운트의 위치를 변경하지 않고도 기존에 설치된 프로젝터를 VPL-E 시리즈로 간단하게 대체할 수 있다. 따라서 중소 기업과 학교 등 보다 효율적으로 예산 관리를 해야 하는 곳에서 프로젝터를 교체해야 할 시기에 기존 프로젝터를 VPL-E 시리즈로 대체하게 되면 설치 관련 비용을 줄일 수가 있다.

또한 새로 개발된 고성능 램프와 첨단 조명 제어 기술을 통해 램프 사용시간이 기존 4,000 시간에서 6,000 시간으로 대폭 늘었으며, 필터 청소 주기도 램프 교체시기와 같은 6000시간이므로 램프와 필터를 동시에 교체할 수 있어 유지 보수의 번거로움과 복잡함이 최소화되었다.

프로젝터 본체와 기본 제공되는 리모콘에는 전력 소모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에코 모드’ 버튼 부착되어 있는데, 버튼을 누르면 저전력 소비 모드로 바로 전환 된다. 에코 모드를 선택하면 프로젝터에 신호가 10분 동안 입력되지 않을 때 자동으로 프로젝터 전원이 꺼지므로 전력 소비의 효율성을 최대화 해준다.

VPL –E 시리즈 4종류는 모두 2010년 12월부터 시판될 예정이다.


소니스타일을말하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Ray 2010.12.03 20: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이 넓고 방이 커야 쓸 수 있는 것이 프로젝터인듯 ㅎㄷㄷㄷ

    • 스타일지기 2010.12.07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스타일지기도 집이 넓고 방이 크다면 반드시 도전해보고 싶은 것은 프로젝터 사용입니다. ^^
      현재까진 집이 넓지 않은 관계로 아직까진 사무실에서만 사용하고 있답니다. ^-^